글자가 겹쳐보여요, 단안복시 – 3편

글자가 겹쳐보여요”

안녕하세요~ 쉽게 이해하는 안과이야기 Easy-eye(Dr. 송) 입니다.

1편 : 단안복시의 감별(안구건조증, 급성 근시, 원시)
2편 : 밤에만 생기는 시력저하와 빛 번짐(야간 근시)

에 이은 단안복시 세 번째 포스팅 입니다. 
(전 포스팅을 보고 오셔야 이해가 수월하실 겁니다)

오늘 알아볼 주제는 조절과 눈모음 장애에 의한 복시인데요~

엄밀히 따지면 이 부분은 단안 복시는 아닙니다. 
조절과 눈모음 문제로 인한 복시, 번져보임은 한 눈을 가리면 사라지는 경우가 대부분이에요. 

진단이 굉장히 애매하고 모호한 부분이 있어 많은 분들이 원인을 모른 상태로 이 병원 저 병원 다니시는 경우가 있습니다(한의원 등 민간 요법 포함…)

하지만, 조절과 눈모음 문제로 인한 복시는 정확한 진단을 했다 하더라도 명확하고 확실한 치료 방법이 없는 경우가 많다는 사실

일단 무엇인지 제대로 알아보도록 합시다. 


근거리를 볼 때

우리가 가까운 물체를 깨끗하고 선명하게 보기 위해서는 눈에서 특별한 움직임이 몇 가지 일어나야 합니다.

1. 조절

지난 2편에서 “조절”에 대해 간단히 말씀드렸었죠?

조절은 우리 눈에서 자동적으로 일어나는 초점 맞추는 작용으로 볼 수 있습니다.

조절 작용(수정체)
조절에 의한 수정체 두께 변화

가까운 곳을 볼 때는 눈 속 렌즈(수정체)를 두껍게 하여 초점거리를 가깝게 하고, 먼 거리를 볼 때는 렌즈를 얇게 하여 초점 거리를 멀게 하므로 우리는 가까운 거리, 먼 거리 둘 다 선명하게 볼 수 있는 것입니다.

조절을 해서 얼마나 가까운 거리를 볼 수 있는지는 사람마다(근시 원시 정도), 나이에 따라 다른데요~

보려는 물체가 점점 가까워지다가 더 이상 조절을 더 할 수 없게 되는 거리“조절근점(near point of accomodation)”이라고 합니다. 

글자가 겹쳐보여요, 단안복시 - 3편

이러한 조절 근점은 나이가 들수록 점점 멀어지게 돼요.
노화로 인해 조절을 하는 힘인 “조절력” 약해지는 “노안”이 가장 큰 원인이죠.(수정체의 탄성 저하로 인한 부분이 더 크긴 하지만…) 

글자가 겹쳐보여요 - 노안
노안

그래서 나이가 들수록 점점 더 스마트폰을 멀리 뻗어서 보게 되는 슬픈 현실…ㅜㅜ

자, 좀 더 자세히 들어가보면 가까운 물체를 선명하게 보기 위한 눈의 노력은 조절만이 아닙니다. 
 
“눈모임” 그리고 “축동”이 또 있답니다. 

2. 눈모임

우리의 눈은 두 개입니다. 

각 눈에서 받아들인 이미지에 대한 정보는 뇌로 이동하여 뇌에서 해석을 하게 되는데요~

우리가 평소에 복시를 느끼지 않는 이유두 눈이 보는 상이 일치하기 때문입니다. 그러기 위해서는? 

눈의 동향 운동
눈의 동향 운동

두 눈은 보려는 물체를 대상으로 같은 방향으로 움직이죠.

그래야 두 눈이 똑같은 물체를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. 

자 이제 보려는 물체의 거리가 변하면 어떻게 될까요?  

눈모음 운동
눈모음 운동

위 처럼 눈이 안쪽으로 모이게 됩니다. 이를 “눈모임”이라고 해요. 

글자가 겹쳐보여요, 단안복시 - 3편

흔히 어릴 때 “사팔뜨기”라고 하며 눈을 과도하게 안쪽으로 모으는 장난은 다들 한 번쯤 해보셨죠?

이것도 눈모음이 맞습니다. (눈모음의 종류도 어려가지가 있지만 복잡하니 pass…)

어쨌든 우리는 가까운 물체를 볼 때 두 눈이 동일한 곳을 보기 위해 자동적으로 눈이 안쪽으로 몰린답니다^^

조절근점과 마찬가지로 눈모음을 할 수 있는 가장 가까운 거리를 눈모음근점(near point of convergence)라고 합니다.  

눈모음 근점은 조절 근점과 달리 나이가 들어도 변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평균적으로 10cm 정도의 거리를 가집니다. 

3. 축동

축동은 눈 속으로 들어오는 빛의 양을 조절하는 홍채가 수축하여 동공이 작아지는 것을 말합니다.  

글자가 겹쳐보여요, 단안복시 - 3편
축동

빛의 양과 관계없이 반사적으로 가까운 물체를 보게 되면 다른 기전에 의해 동공 수축이 일어납니다. 
(별로 중요하지 않아서 축동이 그냥 일어나는구나 정도만 하고 넘어가겠습니다)

1+2+3 : 근거리 주시 복합운동

자 이렇게 우리는 가까운 물체를 볼 때 하나의 선명한 상으로 보기 위해 조절, 눈모음, 축동이 일어납니다. 

세 가지가 거의 동시에 일어나고 이를 “근거리주시복합운동(near vision complex)라고 합니다. 

이 복합적인 운동이 어떻게 연결이 되어 있는지는 자세히 몰라요^^;; 

복잡한 신경회로로 되어 있겠죠?


근거리주시복합운동
장애

“책을 오래 보다 보면 글자가 겹쳐보여요”…

이 근거리 주시복합운동에 어떤 문제가 생기면? 가까운 물체가 잘 안 보이거나, 번져서 보이거나, 두 개로 보이는 현상이 나타난답니다. 

복잡하게 연관이 되어 딱 분류를 하기 어렵지만 큼지막하게 보자면

  1. 조절 이상

    – 조절부족, 마비

    – 조절 과다(경련, 연축)

  2. 눈모음 이상

    – 눈모음 과다(경련, 연축)

    – 눈모음 부족

    – 눈모음 마비

    – 조절부족과 연관된 눈모음 부족

정도가 있겠습니다.

너무 복잡하고 쓸데없이 뭐가 많죠?

빨간색으로 표시한 부분만 아셔도 됩니다.

글이 길어져서 다음 포스팅에서 이어서 하도록 하겠습니다^^.

질문은 커뮤니티를 이용 바랍니다


시리즈 보기<< 야간 빛번짐, 밤운전이 너무 어려운 이유(야간 근시) – 2편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